More valuable life with   ARTN Edition

/
작가 이미지
오이량 Oh, Yi Yang
Korea, 1962

자연의 울림과 존재의 파동

오이량 작가는 조선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와 동경 다마미술대학 대학원 판화과 석사 과정을 졸업하였다. 지금까지 수많은 개인전과 단체전을 총해 작품 세계를 선보여왔고 각종 국제판화비엔날레와 공모전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아온 판화 작가이다. 작가는 두터운 요철을 화면에 새기는 독특한 판화기법으로 존재의 심연에서 울려퍼지는 파동을 반복적 타원형으로 표현해왔다.  오이량 작가의 작업은 판화라는 특정매체를 통해 구체적인 이미지 묘사보다는 사물의 물성과 판화의 프로세스가 드러난다. 작가는 마치 지문처럼 펼쳐지는 타원형의 곡선이나 부채꼴 문양의 기하학적 형태는 자연의 울림과 존재, 변화무쌍한 자연의 무한한 공간을 상징한다고 말한다.



상단 이동 카카오톡 플러스친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