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valuable life with   ARTN Edition

/
작가 이미지
전상우 Jeon, Sang Woo
Korea, 1979

도자기에 그린 민화

전상우 작가는 '공예적' 작업을 하고 있다고 말한다. 그리고 함께 이야기 한다. 공예와 그 안에 담겨진 이야기이다. 공예적 작업은 작가의 상상력 속에서 환경, 인간, 노동, 사물과의 관계에 대한 의미를 풀어내며 삶과 밀접하고 깊숙한 곳까지 들어가려 한다. 그리고 외형은 그 가치를 담아 공예로 표현한다. '백자사물 청화 책가도 도판'은 백자접시 위에 얇은 흙으로 그림을 그려 넣는다. 이는 붓에 흙을 묻혀 그림을 그렸던 전통적인 기법을 응용한 것이다. 그리고 그림 위에 다시 청화채색을 하여 입체감을 돋보이게 한다. 민화 책가도는 서양 화법 (투시, 원근감) 과 다른 기법으로 각각의 시점을 갖는 사물, 어느 하나 소홀히 대하지 않고 그려 넣는다. 이 화법을 통해 공예를 하나의 시점을 갖고 바라보는 것이 아닌, 공예적 가치를 지닌 소재로 재해석하고 담아낸다.



상단 이동 카카오톡 플러스친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