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이 예술, 예술이 일상   아트앤에디션

김종학

Kim Jonghak

Korea, 1937

관심작가로 등록

야생화가 보여주는 생명의 축제

김종학 화백은 1937년 평안도 신의주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미술대학 회화과를 전공했다. 추상표현주의 회화 운동인 악뛰엘 동인으로 화단 활동을 시작했고, 1979년부터 설악산 입구에 작업실을 마련하고 30년 이상 설악을 테마로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 무명시절이 길었던 그의 가장 절박했던 순간에 눈에 들어왔던 것이 바로 설악산이었다. 그 설악산 속 추운 겨울을 이겨 내며 생명의 축제를 벌이는 야생화들을 보며 김종학은 사람으로 인해 다친 마음을 치유했고 그만의 설악산과 꽃 그림이 탄생하게 된 것이다. 야생화들처럼 추운 무명시절을 이겨내고 ‘한국의 피카소’라는 별명을 얻으며 한국 미술사를 통틀어 가장 많은 작품을 남긴 화가로 꼽히게 되었다. 김종학이 그린 작품들은 한때 투자가치 일 순위에 오르기도 했다.

 

작가의 작품보기

No.7 파라다이스

Edition of 150

여름설악

Edition of 250

꽃잔치

Edition of 250

여름풍경

Edition of 150

에세이&아티클

[‘한국미술 거장전’ 초대작가 소개] 1. 김종학(1937~)
[‘한국미술 거장전’ 초대작가 소개] 1. 김종학(1937~)
김종학 홈페이지
김종학 홈페이지
'설악산의 작가' 김종학, 프랑스 기메 동양박물관서 대규모 전시 개최
'설악산의 작가' 김종학, 프랑스 기메 동양박물관서 대규모 전시 개최
페이지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