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선물 Event,   20% OFF

박종용

Park Jongyong

Korea, 1953

관심작가로 등록

묵언의 수행, 노동의 기록

박종용작가는 2015년 국민대학교 행정대학원(미술관학)을 수료하고 1988년 동서울 미술관장을 비롯해 서울역사 프라자 미술관장, 내설악 백공미술관장으로 활동해왔다. 박종용은 빼어난 묘사력을 바탕으로 원하는 세계를 화면에 그려냈다. 풍경에서부터 인물과 동물, 그리고 상상의 신선세계까지 그의 작품 세계는 매우 다양했으며, 그 모든 대상의 장면들을 거침없이 능수능란하게 그려냈다. 그러나 어느 순간부터 그는 미술의 본질에 대해 다시 진지하게 고민하기 시작했고, 그 고민 끝에 진짜 자연의 본질 표현에 매진하기 시작했는데, 그가 찾아낸 자연의 진실은 세상 모든 만물이 지닌 ‘결’의 표현이었다. 세상 만물은 각기 자신만의 고유한 ‘결’을 지니고 있고, ‘결’은 영겁의 시간, 그리고 각양각색의 환경에 적응하며 만들어진 결과의 산물이라고 결론을 낸다. 구체적 대상이 없어진 박종용의 화면에는 캔버스와 그림을 구성하는 재료들의 미묘한 물성이 드러난다. 매순간 정신을 집중하여 정교하게 한 점, 한 점 열정을 다하여 색 점을 찍어 나가며 ‘결’을 형상화해 나가는 작업을 한다. 그의 업은 단순한 예술활동을 넘어 묵언의 수행이자 노동의 기록이기도 하다. 작가는 부족하기 그지없는 예술세계를 부끄러워하면서 삶이 다하는 순간까지 예술가의 운명에 순응하면서 무한을 향한 세밀한 관찰과 천착을 거듭하면서 치열한 예술혼을 불 태울 것을 다짐한다고 전한다.

 

작가의 작품보기

무제

Edition of 20

무제

Edition of 20

무제

Edition of 20

무제

Edition of 20

에세이&아티클

박종용 화백의 인생과 예술
박종용 화백의 인생과 예술
박종용 개인전
박종용 개인전
박종용 초대전
박종용 초대전
페이지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