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클 크레이그 마틴 / Michael Craig Martin

Ireland, 1941

설치미술가이자 화가인 마이클 크레이그 마틴은 1980년대와 1990년대의 '영국의 젊은 미술가들'에게 중요한 영향을 끼친 것으로 유명하다. 아일랜드에서 태어난 크레이그 마틴은 미국에서 자랐고 교육을 받았다. 그는 예일 대학에서 미술학위를 받은 후, 1966년에 영국으로 이주했다. 크레이그 마틴은 제1세대 영국 개념미술가들 사이에서 영향력 있는 인물 중 하나가 되었으며, 특히 런던의 '프리즈 학생미술전'(1988)에서 중요한 역할을 했다. 크레이그 마틴의 초기 작품들은 종종 재스퍼 존스나 도널드 저드 같은 미국 미술가들의 작품과 연관성을 보였다.

또한 조각 작품에 '발견된' 오브제(가정에서 일상적으로 사용되는 제품들이 대부분임)를 사용한 데서 미니멀아트로부터 영향을 받았음을 알 수 있다. 후기 작품들에서 그는 미술에서의 재현과 리얼리티의 문제를 탐구하는 데 주력했다. 밝고 선명한 색 대신에 일상적인 오브제들을 다룸으로써 크레이그 마틴은 이미지와 선, 단어, 색채 사이의 밀접한 관계를 만들어냈다. 크레이그 마틴은 많은 개인전과 단체전을 통해 자신의 작품들을 대중에게 선보였는데, 그중 가장 중요한 전시는 런던의 헤이워드 갤러리에서 열렸던 개념미술 전시회인 '뉴아트'(1972)일 것이다.

그는 런던의 골드스미스 칼리지에서 데미안 허스트, 새러 루커스, 게리 흄, 매트 리쇼, 트레이시 에민을 가르쳤다. 크레이그 마틴의 가장 유명한 작품은 <참나무>(1973)로, 그는 높은 선반 위에 놓인 평범한 물컵이 어째서 참나무인지를 기호학적으로 보여주었다. 이 작품은 대상 그 자체보다 미술가의 의도가 중요함을 선언한 것으로, 크레이그 마틴의 작품 세계에서뿐만 아니라, 개념미술 운동에서도 중요한 전환점이 되었다.

"나는 다섯 층 높이의 이미지를 만들 수 있다. 나는 그것을 초록색이나 보라색으로 또는 거꾸로도 만들 수 있다."

출처: 501 위대한 화가스티븐 파딩박미훈, 마로니에북

 

 

Michael Craig-Martin was born in Dublin in 1941 and educated in the United States, where he studied at Yale University. He returned to Europe in the mid-1960s and was a key figure in the first generation of British conceptual artists. As a tutor at Goldsmith's College from 1974-1988 and 1994-2000, he had a significant influence on two generations of young British artists.

Throughout his career Craig-Martin has explored the aesthetic and linguistic character of everyday, designer and iconic ‘art-historical' objects which he has realised through a variety of media including paintings, sculpture, prints and computer animations. He has had major exhibitions and retrospectives at the Serpentine, London (2015/16); MTV RE:DEFINE, Dallas (2015); Chatsworth House, Derbyshire (2014); the Irish Museum of Modern Art, Dublin (2006); Kunsthaus Bregenz, Austria (2006) and National Art Centre, Tokyo (2007). In 2015 his first major exhibition in China began at the Himalayas Museum, Shanghai and travelled to Hubei Museum of Art, Wuhan. 

In 2006 Craig-Martin was appointed a Royal Academician, and in 2015 was the Chief Co-ordinator of the Royal Academy Summer Exhibition, London. His work is held in numerous museum collections around the world including Tate, London; Victoria & Albert Museum, London; National Gallery of Australia, Canberra; Kunsthalle Bremen, Germany; Centre Georges Pompidou, Paris and MoMA, New Y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