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N EDITION

ARTIST

다양한 국내 인기 작가들이 아트앤에디션과 함께 하고 있습니다.

김일해

Kim Ilhae

Korea, 1954

관심작가로 등록

한국에서 유명한 구상화가인 김일해는 풍경, 누드, 꽃 인물 등을 유화를 통해 현실적으로 그려내고 있다. 그의 작품은 그림 같은 풍경을 좋아하는 이라면 누구라도 쉽게 감상할 수 있도록 자연, 건축물, 사람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세련되게 캔버스에 옮겨 놓는다. 따라서 그의 작품은 아름다움 보다는 사회적 비판에 초점을 맞추는 오늘날의 많은 작품들과는 달리 자연적 아름다움에 초점을 맞춘 심미학적 접근방식으로 그 작품성을 인정받고 있다. 김일해의 예술 세계는 여인의 누드나 베니스의 산마르코 광장과 같은 친숙한 대상들에 대해 우리가 느낄 수 있는 특정한 감정들을 어떻게 표현할 수 있는지를 보여준다. 어떤 특정 대상에 대해 많이 알고 있다는 것은 그 대상을 감상하는 즐거움을 증가시킨다. 김일해는 잘 알려진 대상을 작품의 주제로 삼고 있지만, 20세기 초 야수파 화가들이 사용했던 색상을 떠올리게 할 만큼 일상적인 색과는 거리가 먼 뛰어난 색상을 사용하여 평범한 주제를 재해석해내기 때문에 그러한 친숙한 대상에서 새로운 생명력을 찾아낸다고 할 수 있다. 그의 강렬한 붉은색, 짙은 녹색, 그리고 광채를 띈 분홍색은 일반구상화에서 볼 수 없는 독특한 인상을 보여준다. 색은 안료만을 사용해서도 강한 감정을 표현할 수 있기 때문에 예술의 가장 큰 자원 중 하나라고 할 수 있다. 김일해의 작품에서는 쉽게 알아볼 수 있는 사물에 어울리게 사용된 색의 강렬함을 볼 수 있다. 이렇게 사용된 색은 매우 정교하고 아름다우며, 김일해의 강렬한 감정의 표현에 대한 열정을 잘 보여준다. 김일해가 그리는 구름은 실제 구름에서 찾아볼 수 없는 선홍빛에 가까운 주황색을 띄지만, 이러한 구름은 너무나 현실적으로 묘사되어 그 것을 보는 이들은 실제로 그러한 구름이 세상에 존재할 거라고 믿게 된다. 또 다른 작품에서는 꽃을 한 아름 안고 있는 소녀가 라벤더 색의 모자를 쓰고 있는데, 소녀가 안고 있는 꽃들은 붉은색, 주황색, 흰색이 조화롭게 표현되었다. 김일해는 이 소녀의 얼굴을 붉은색, 주황색, 그리고 분홍색으로 표현하여 그의 회화성을 강조하고 있다. 이 작품 뿐 아니라 김일해의 다른 작품에서도 찾아볼 수 있는 이러한 표현방법은 그의 작품세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 또한 그의 색에 대한 감각은 자연의 예술품인 꽃에도 믿기 어려울 정도의 강렬한 색조가 있다는 것을 상기시켜준다. 김일해는 감성적 진실이라는 주제를 표현할 때 최고의 작품을 그려낸다. 모노톤으로 풍경을 그린 작품들은 그의 뛰어난 색감은 절제되었지만 또 다른 면에서 그의 기질에 가장 잘 맞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의 색에 대한 놀라운 감각은 작품 속에서 표현될 수밖에 없다. 꽃과 새를 그리는 것은 누드의 여인들을 그리는 것과 마찬가지로 생생한 색조를 표현하기 위한 수단이다. 김일해는 구상화가로서의 자신의 재능과 감성을 유감없이 최고조로 발휘하여 뛰어난 작품들을 탄생 시켰다.

출처:월간미술, 아트코리아

에세이&아티클

서양화가 김일해 화백
서양화가 김일해 화백
페이지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