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지만

Kang Ji Man

Korea, 1975

관심작가로 등록

'얼큰이' 캐릭터로 표현된 현대인의 모습

강지만 작가는 중앙대학교, 대구예술대학교 회화를 전공했으며, 얼갤러리, 갤러리정, 고양아람누리미술관등에서 다수의 개인전과 단체전을 열었다.  그는 현대 청춘의 자화상을 그만의 긍정 에너지로 전환시켜 극단적 낙천주의의 표상으로 그려낸다. 스트레스로 인하여 머리만 커져버린 '얼큰이'라는 캐릭터를 통해 사회로부터 격리되고 소통이 단절된 현대인의 모습을 성숙하게 묘사한다. 어른스러운 표정의 얼굴 생김새에 어린아이의 몸을 가진 '얼큰이'는 스트레스로 얼굴만 커진 현대인의 표상이지만 대면하는 순간 웃음을 자아내게 하는 긍정에너지를 통해 이른바 '3포세대'인 지금의 청춘들에게 위로와 동감을 보낸다.

 

작가의 작품보기

<쿨매트>_My Garden

Unlimited

<쿨매트>_찌군과 나드리

Unlimited

에세이&아티클

강지만 작가 개인전 <숲속에서>
강지만 작가 개인전 <숲속에서>
강지만 작가 개인전 <나의일상>
강지만 작가 개인전 <나의일상>
가정의달 맞이 특별기획전
가정의달 맞이 특별기획전
페이지 위로 이동